국민서관
그림책
  • 도서소개
  • 그림책
안녕, 봄
글 / 그림 : 케나드 박옮김 : 서남희
출간일 : 2020-03-18ISBN : 9788911126835
패키지 : 279×216연령 : 유아 5~7세
가격 : 10,000원쪽수 : 32
도서 판매처
  • 교보문고
  • Yes24
  • 인터파크
  • 알라딘
목록보기
책 소개

■ 이 책의 개요


출간 직후 아마존 계절그림책 분야 1위를 차지하며 주목받은
《안녕, 가을》, 《안녕, 겨울》의 후속작!

드림웍스와 월트디즈니 출신의 한인 애니메이터
‘케나드 박’이 그려 낸 봄 풍경은 어떤 모습일까요?



■ 이 책의 특징


봄아, 어디쯤 왔니?

어느 겨울밤, 강아지와 산책에 나선 아이는 길에서 마주친 모든 것들에 인사를 건네요. 새하얀 눈은 나풀나풀 나부끼며 내리고, 겨울 시내에는 바위와 나뭇가지들이 잔뜩 웅크린 채 얼어 있어요.
후이이이이이!!! 겨울 폭풍이 찬 기운을 모두 쓸고 지나가자, 아침 햇살이 따스한 봄기운을 가득 품고 다가와요. 소복소복 쌓인 눈은 슬그머니 땅속으로 자취를 감추고, 겨울잠을 자던 동물들도 하나둘 깨어 봄을 맞이하지요.

 

겨울에서 봄으로 넘어가는 모습을 아름답게 그린 책

일 년을 주기로 순환하는 자연의 아름다움과 경이로움은 매년 겪어도 놀랍습니다. 특히 우리나라처럼 사계절이 뚜렷한 곳에서는 더욱 그렇지요. 살을 에는 것 같던 추위가 점차 누그러지고, 하루하루 낮이 조금씩 길어지고, 파릇파릇 풀들이 돋아나기 시작하면 우리는 겨울이 지나고 봄이 오고 있다는 것을 느낍니다.
《안녕, 봄》은 아이의 눈높이에서 봄이 오면 자연에 어떤 변화들이 일어나는지 포착한 그림책입니다. 아이의 발길을 따라가다 보면 새로 돋아난 연두빛 풀들, 언 몸을 녹이고 재잘재잘 흐르는 시냇물, 봄을 맞이하러 나온 동물들, 눈부신 해의 따스한 기운 등 여러 모습으로 우리를 찾아온 봄을 만날 수 있습니다.
드림웍스와 월트디즈니 출신의 한인 애니메이터 케나드 박은 첫 그림책 《안녕, 가을》로 출간 직후 아마존 계절그림책 분야 1위에 오르며 미국 출판계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한적한 시골 풍경과 자연, 그리고 새를 주로 그리는 그는 디지털 그림 안에 따뜻함을 담아 그만의 독특한 그림체를 완성시켰습니다. 간결하면서도 정확한 묘사, 온화한 그림으로 그려 낸 케나드 박의 ‘봄’ 풍경은 어떤 모습일까요?
사람들은 자연의 순환과 반복 안에서 살아갑니다. 계절에 따라 자연이 어떻게 변하는지 안다면 자연과 더불어 조화롭게 사는 법을 알 수 있겠지요.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은 모두 아름답지만 봄은 그중 가장 싱그러운 계절입니다. 숨어 있던 싹들이 고개를 내밀며 푸르름을 자랑하고, 웅크리고 있던 동물들이 활기차게 뛰놀며 생명력을 전해주지요. 겨울에게 작별 인사를 하고, 온갖 생명이 피어나는 봄에게 반갑게 인사해 주세요. “안녕, 봄!” 하고 말이에요.

 

케나드 박 <안녕, 계절> 시리즈에 대한 찬사

케나드 박은 수놓듯이 아름답게 쓰고 그린 첫 작품을 통해 가을에게 따스한 환영 인사를 건넨다.
-혼북(The Horn Book)
 

우아하게 그려진 케나드 박의 작품은 서정적이고 섬세한 풍경을 선물한다. 페이지를 넘길 때마다 싱싱한 녹색이 반짝이는 여름은 점차 이울고 회색과 적갈색, 금색이 번져 가는 가을을 맞이한다.
-불레틴(The Bulletin)
 

서정적인 한편 정보책의 역할까지 하며 계절들을 사랑스럽게 알려 주는 이 책은 그룹, 또는 1:1로 함께 읽기 매우 알맞다.                                  
-스쿨 라이브러리 저널(School Library Journal)
 

시각적으로 뛰어난 묘사를 통해 마치 마법을 부리듯이 계절의 변화를 보여 준다.   
-커커스 리뷰(Kirkus Reviews)
 

자연에 초점을 맞추면서도, 작가는 다양한 공동체의 삶을 보여 주는 도시 사람들을 여러 무늬로 묘사함으로써 도시 생활 또한 기린다. 사려 깊은 눈빛으로 계절의 다양한 변화를 보일 듯 말 듯 아슴푸레하게 펼친다.                                              
-퍼블리셔스 위클리(Publishers Weekly)

 

작가 소개

글·그림 케나드 박
드림웍스와 월트디즈니에서 영상개발자로 활동했습니다. 현재 샌프란시스코에서 아내와 세 마리 고양이를 키우며 살고 있답니다. 《안녕, 가을》, 《안녕, 겨울》을 쓰고 그렸으며, 리타 그레이의 《둥지를 짓는 새들 이야기》와 J. C. 유의 《저절로 차려진 저녁 식사》 등 여러 어린이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옮김 서남희
서강대 사학과와 대학원에서 공부했습니다. 지은 책으로는 <아이와 함께 만드는 꼬마영어그림책>, <그림책과 작가 이야기> 시리즈가 있고, 《그림책의 모든 것》, 《100권의 그림책》, 《구름왕국》, 《달가닥 콩! 덜거덕 쿵!》 등을 우리말로 옮겼습니다. 

닫기
국민서관 개인정보처리방침
국민서관     대표이사:문상수     사업자등록번호:105-81-64860
경기도 파주시 문발동 광인사길 63 (문발동 514-4번지)     TEL:070-4330-7853     FAX:070-4330-7855
COPYRIGHT (C) 2005-2014 KOOKMINBOOKS ALL RIGHTS RESERVED.